입시전략

진학사의 예측은 현실이 된다! 분석자료와 뉴스로 보는 입시!

수능 400점 이상 고3 비중 작년보다 줄어…재수생 강세 예상~

6,664 2022.12.13

입시업계 "고3·재수생 격차 확대"…평가원은 "성적 차이 예년 수준"


수능 성적, "내 점수는..."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수능 성적 발표일인 9일 종로구 경복고등학교에서 수험생들이 성적표를 보고 있다. 2022.12.9 [공동취재]
xyz@yna.co.kr

(세종=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에서 의예과, 약학과 등을 노려볼 수 있는 점수를 받은 고3 수험생 비중이 작년보다 줄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재수생은 늘어 상위권 학과에서 재수생 강세가 두드러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수능을 주관하는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고3과 재수생의 격차는 예년 수준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13일 서울중등진학지도연구회가 전국 87개교 고3 수험생 2만6천545명의 2023학년도 수능 실채점 자료를 분석한 결과를 보면, 국어·수학·탐구 영역의 표준점수 합이 400점 이상인 학생은 자연계열(수학 미적분·기하+과학탐구 응시) 2.02%, 인문계열(수학 확률과 통계 응시) 0.13%였다.

2022학년도 수능 당시 이 비율은 자연계열 3.20%, 인문계열 0.36%였다.

1년 전보다 자연계열은 1.18%포인트, 인문계열의 경우 0.23%포인트 빠진 셈이다.


[그래픽] 수능 400점 이상 고3 비중
(서울=연합뉴스) 이재윤 기자 = 13일 서울중등진학지도연구회가 전국 87개교 고3 수험생 2만6천545명의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실채점 자료를 분석한 결과를 보면 2023학년도 수능에서 의예과, 약학과 등을 노려볼 수 있는 점수를 받은 고3 수험생 비중이 작년보다 줄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yoon2@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상위권 선호 학과인 의예과의 마지노선은 표준점수 400점대 초반으로 여겨진다.

서울 지역 대학 약학과도 표준점수 400점대 초반으로 넘볼 수 있다.

인문계열에서는 서울대 자유전공, 경영학과, 경제학부 등 최상위학과가 400점대 초반에 커트라인이 형성될 것으로 예상된다.

표준점수 390점 이상을 받은 고3 수험생 비중 역시 자연계열은 6.62%에서 5.30%로, 인문계열은 1.03%에서 0.69%로, 각각 1.32%포인트, 0.34%포인트 하락했다.

표준점수 380점 이상 고3 수험생 비중의 경우 자연계열은 11.32%에서 10.59%, 인문계열은 2.40%에서 2.17%로 축소했다.

고3 수험생의 상위권 비중 축소와 관련해 연구회는 "의예, 약학 등 선호 모집 단위와 상위권 대학에서 재수생이 강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들 모집 단위에) 지원하려는 고3 학생은 주의가 필요하다"고 분석했다.

졸업생과 검정고시생을 합한 비율이 31.1%로 26년 만에 최고였고, 재수생·N수생이 수능에 강하다는 점을 고려하면 상위권에서 고3이 재수생에 밀리는 결과가 대거 나타날 수 있다는 의미다.


수능 성적표 살펴보는 학생
(청주=연합뉴스) 천경환 기자 = 9일 충북 청주시 세광고등학교에서 한 학생이 수능 성적표를 살펴보고 있다. 2022.12.9.
kw@yna.co.kr

입시업계도 비슷한 시각이다.

입시전문가는 "보통 고3, 재수생의 국어·수학 표준점수 차이는 20점 정도인데 작년에는 더 벌어졌고 올해는 작년보다도 재수생이 더 강세를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평가원에 따르면 지난해 치러진 2022학년도 수능에서 국어와 수학 2개 영역 평균 표준점수 총합은 고3이 193.3점, 재수생·N수생 등 졸업생은 218.8점으로 25.5점 차이가 났다.

국어, 수학이 문·이과 통합 체제로 치러지기 시작한 지난해 재수생과 고3의 성적 차이가 더 벌어졌는데, 올해에는 격차가 심화할 수 있다는 뜻이다.

다만 평가원은 재수생, 고3 성적 차이는 뚜렷하지 않다는 입장이다.

평가원 관계자는 "올해 수능에서 고3과 재수생의 성적 차이는 예년과 비슷한 수준"이라며 "상세 분석은 내년에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porque@yna.co.kr               2022/12/13 06:11 송고

#수능 #만점자 #재수생 #평가원

Copyright 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