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전략

진학사의 예측은 현실이 된다! 분석자료와 뉴스로 보는 입시!

통합수능 2년차, 선택과목 점수차 더 커졌다…국어도 이과유리

2,385 2022.12.09


수능 점수 확인하는 고3 학생
(광주=연합뉴스) 조남수 기자 =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성적표가 배부된 9일 오전 광주광역시 남구 동아여자고등학교에서 3학년 학생이 자신의 수능 성적을 확인하고 있다. 2022.12.9
iso64@yna.co.kr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통합수능 2년차인 올해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선택과목에 따른 점수 차가 더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주로 이과생들이 많이 선택하는 선택 과목에서 최고점수가 높게 나와 이과가 유리한 현상이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9일 입시전문업체가 2023학년도 수능 성적표를 기반으로 분석한 결과 국어에서는 선택과목 간 최고 점수 차가 지난해(2022학년도 수능) 2점에서 올해 4점으로 더 벌어졌다.

올해 수능에서 국어영역 표준점수 최고점은 '언어와 매체' 134점, '화법과 작문' 130점으로 4점 차이가 났다. 지난해는 최고점수가 각각 149점, 147점으로 2점 차이였다.

화법과 작문을 선택한 학생은 언어와 매체를 선택한 학생에 비해 모두 만점을 받더라도 4점을 덜 받게 되는 것이다.

국어영역 선택과목은 언어와 매체, 화법과 작문 등 2개가 있는데, 문법 문제가 포함된 언어와 매체를 상위권 학생들이 더 많이 선택해 결과적으로 표준점수가 더 높게 나타난다.

문이과별로 보면 언어와 매체를 선택한 학생 비율도 이과(44.4%)가 문과(27.0%)에 비해 많았다. 이과 학생은 언어와 매체 선택 비율이 지난해(35.8%)에 비해 10%포인트가량 높아졌지만 문과 학생은 지난해(25.1%)와 비슷했다.

국어뿐만 아니라 수학에서도 이과 학생들이 주로 선택하는 '미적분·기하'의 표준점수 최고점이 지난해와 동일하게 앞서고 있는 상황이다.

지난해 미적분·기하와 '확률과 통계' 표준점수 최고점은 147점, 144점으로 올해 145점, 142점과 차이는 '3점'으로 동일하다.

입시전문가는 "통합수능 2년차 수학에서 이과 학생이 유리한 구조는 그대로 재현되고 있고, 국어에서도 언어와 매체를 상대적으로 많이 응시하는 이과 학생들이 우세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분석했다.

한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선택과목별 표준점수 차이를 공개하지 않는 상황에서 이날 학원가 분석은 만점을 받은 학생들의 성적표를 역으로 조사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졌다.

sf@yna.co.kr             2022/12/09 11:27 송고

#통합형수능 #선택과목 #유불리 #모평분석

Copyright 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전체메뉴

수시 합격예측
수시 대입정보
입시전략
공감N토크
입시지식IN
전공적성검사
학생부 입력
출신고교
학생부교과
학생부비교과
수시/정시진단
학생부 교과분석
수능최저서비스 이용기간 종료
내성적대 지원경향서비스 이용기간 종료
4년제 합격예측
대학검색서비스 이용기간 종료
추천대학서비스 이용기간 종료
대학별 종합vs교과서비스 이용기간 종료
큐레이션서비스 이용기간 종료
수시저장소서비스 이용기간 종료
입시전문가 학종평가서비스 이용기간 종료
공통원서접수
정시 합격예측
전문대 모의지원
대학검색12월 13일 오픈 예정
큐레이션12월 13일 오픈 예정
실제합격사례12월 13일 오픈 예정
정시저장소12월 13일 오픈 예정
실제합격사례 결제안내12월 13일 오픈 예정
원서접수후점수공개
4년제1월 3일 오픈 예정
전문대1월 3일 오픈 예정
정시 합격후기
정시 합격전략 설명회
LIVE 설명회
오프라인 설명회12월 중 오픈
정시합격상담
비대면 정시상담
지역센터 정시상담
체대입시 정시상담

전체 메뉴 닫기